작성일 : 08-12-12 12:02
[공동발의]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695  


제안이유

의료인이 태아나 임부를 진찰하거나 검사하면서 알게된 태아의 성을 임부나 임부의 가족, 그 밖의 다른 사람에게 알리지 못하도록 규정한 현행 「의료법」 제20조제2항은 2008년 7월 31일 헌법재판소로부터 헌법불합치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이에 대한 개정이 필요하게 되었음.
하지만 태아 성감별 행위 및 성감별 고지를 제한 없이 허용할 경우 아직도 우리사회 일부에 남아있는 남아선호사상 등의 영향으로 태아의 성별 선택 및 낙태 증가로 이어질 우려가 있음.
때문에 태아의 생명권 보호를 전제로 부모의 성별 정보에 대한 방해를 받지 않을 권리와 의료인의 직업수행의 자유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성감별 목적의 진료 등은 원칙적으로 금지하되, 진찰 등으로 알게된 경우의 태아 성별 고지의 가능 시기를 인공임신중절이 제한되는 임신 28주 이후로 제한할 필요가 있음.
또한 의료인의 경우 현행법상 태아 성감별 행위가 낙태보다 과중한 처벌을 받도록 규정되어 있음을 고려하여 형벌의 형평성 측면에서 이를 완화시킬 필요가 있음.
따라서 의료인은 진찰 등을 통해 알게된 태아의 성별을 임신 28주 이전에는 임부 등에게 고지하지 못하도록 하고, 의료인이 태아 성감별 행위를 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이나 5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여하되, 성감별 고지의 경우에는 낙태에 이르게 된 경우에 한하여 3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여하는 등 태아 성감별에 대한 기준과 처벌을 명확히 규정하려는 것임.


주요내용

가. 의료인이 임신 28주 이전에 태아의 성을 임부, 임부의 가족, 그 밖의 다른 사람에게 고지하지 못하게 함(안 제20조제2항).
나. 의료인이 태아 성 감별 행위를 하거나, 진찰 등을 통해 알게 된 태아의 성을 고지해 낙태에 이르게 할 경우 1년의 범위에서 면허자격을 정지시킬 수 있도록 함(안 제66조제1항제4호 신설).
다. 의료인이 태아 성 감별 행위를 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이나 5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여하고, 진찰 등을 통해 알게 된 태아의 성을 고지해 낙태에 이르게 할 경우 3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여함(안 제89조 및 제90조).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5 [공동발의] 식품위생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520
64 [공동발의] 공공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622
63 [공동발의] 한국토지공사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654
62 [공동발의] 대한주택공사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567
61 [공동발의] 통신비밀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524
60 [공동발의]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696
59 [공동발의] 기후변화대책기본법안 관리자 12-12 1580
58 [공동발의] 전기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706
57 [대표발의] 금융실명거래 및 비밀보장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 관리자 12-12 1609
56 [대표발의] 에너지및자원사업특별회계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600
55 [공동발의] 집단소송법안 관리자 12-12 1738
54 [공동발의] 국제개발협력법안 관리자 12-12 1585
53 [공동발의] 군용비행장 소음피해 방지 및 보상에 관한 법률안 관리자 12-12 1617
52 [공동발의] 국민건강보험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651
51 [공동발의] 식품위생법 일부개정법률안 관리자 12-12 1614
 
 
 1  2  3  4  5  6  7  8  9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