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3-09-25 09:40
[논평] 감사원장 이임사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5,170  
   130826 감사원장 이임사 논평(최종).hwp (13.5K) [13] DATE : 2013-09-25 09:40:13

청와대는 헌법기관에 대한 유린을 중단하고,

감사원에 행사한 역류외풍의 실체를 밝혀야 한다.

 

양건 원장의 사퇴로 감사원에 압력과 외풍이 있었다는 것이 명명백백해졌다.

양건 원장은 이임사를 통해 안팎의 역류와 외풍을 막으려 애썼지만역부족이었다고 밝혔다.

 

감사원장은 개인적 결단이라고 말했지만, 우리는 임기를 지키는 것, 그 자체가 헌법적 가치임을 누구보다 잘 아는 양건 원장이 사퇴를 결심한, 그 배경에 주목한다.

 

감사원장의 중도 사퇴는 그 자체가 문제다.

사퇴 자체가 위헌이며, 사퇴를 하도록 행사한 압력 역시 위헌이다.

 

박근혜 정부는 감사원을 정권의 시녀로 만든 이명박 정권을 넘어, 친이-친박의 당내 야합의 도구로 전락시키고 있다.

22조의 혈세를 들인 대운하 사기극을 덮고 헌법기구인 감사원을 정권의 수하에 두겠다는 것이다.

더욱이 문제가 된 장훈 교수는 제2의 은진수나 다름없는 인사다.

국기문란에 대한 사과도 없이 헌법기관에 대한 정치적 독립성과 중립성을 훼손하는 박근혜 정부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

 

양건 원장은 감사업무 처리과정에서 객관적으로 드러난 사실을 덮어버리거나 부당한 지시를 내리지 않았다고 밝혔다.

4대강의 진실은 엄연하다.

 

박근혜 정부는 4대강의 진실을 정치적 흥정물로 만드는 행위와 헌법기관인 감사원을 흔드는 일체의 시도를 중단하고, 감사원장이 사퇴에 이르게 된 배경을 낱낱이 밝혀야 할 것이다.

 

민주당을 비롯한 야당 법사위위원들은 외압의 실체를 밝히고 4대강의 진실을 지켜, 감사원을 국민의 감사기관으로 돌려놓는데 최선을 다할 것을 선언한다.

 

2013826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야당위원 일동

(박범계, 박영선, 박지원, 서기호, 서영교, 신경민, 이춘석, 전해철)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 [2013 국정감사]이춘석 의원, 국정원 사건 엄정수사 촉구 관리자 10-28 5130
173 [2013 국정감사12]"국적포기자 2명중 1명이 미국행" 관리자 10-24 5298
172 [2013 국정감사 광주고법] 광주고법 정보공개율 30%, 전국 최하… 관리자 10-23 4843
171 [연합뉴스] 민주당 2013 국정감사 중간점검 기자간담회 관리자 10-21 6854
170 [뉴스1] 민주, '檢 윤석열 수사팀 배제' 총력 대응 관리자 10-21 5472
169 [2013 국정감사] 국정원 공소변경신청 관련 기자회견 관리자 10-20 4732
168 [2013 국정감사10]파업시위 피해, 검찰이 해결해준다? 관리자 10-17 4785
167 [2013 국정감사]"미성년 대상 성범죄사범, 재범위험에도 처벌은 … 관리자 10-17 6096
166 [2013 국정감사]"가정폭력 솜방망이 처벌" 관리자 10-17 6104
165 [2013 국정감사]"공무원범죄 솜방망이 처벌" 관리자 10-16 5402
164 [2013 국정감사] 감사원 관리자 10-15 4910
163 [2013 국정감사] 대법원-4대강 관련 관리자 10-14 4802
162 [2013 국정감사] 대법원-인혁당사건 관련 관리자 10-14 6404
161 [2013 국정감사] 보도자료3-벌금추징금 현황 관리자 10-14 6775
160 [2013 국정감사]"고위법관으로 갈수록 “서울대 서울대” 관리자 10-11 4872
159 [2013 국정감사]_SKY 출신 편중, 경력법관에서 더 심해 관리자 10-08 5463
158 [보도자료] 청와대, 검찰 내부 통신망에도 외압넣었나 관리자 10-01 6547
157 [성명서]황교안 장관의 사퇴를 촉구한다 관리자 09-25 5012
156 [논평] 감사원장 이임사 관리자 09-25 5171
155 [보도자료]130710_출입국 관리법 일부개정안 대표발의 관리자 07-10 7036
154 [130612]가축전염병예방법 대표발의 관리자 06-14 5155
153 [보도자료]익산특화전략마련을 위한 토론회 및 MOU 체결_130530 관리자 06-14 5285
152 [20130321_성명서]박한철 헌법재판소장 후보자는 지명철회를 요… 관리자 03-22 5244
151 [121126 성명서] 검찰총장과 법무부장관은 사퇴하고 이명박 대통… (1) 관리자 11-26 5340
150 [121122 보도자료] 2012 국감우수의원 선정 관리자 11-26 5323
149 [2012년 국정감사]_121022_대통령 측근은 교도소에서도 특별대우… 관리자 10-23 5673
148 [2012 국정감사] 121023 대법원 보도자료- 아동성법죄 실형률, … 관리자 10-23 5696
147 [20121022_보도자료]전북 성범죄 두 건 중 한 건은 불기소 관리자 10-22 5322
146 [20121018_보도자료]전북 무리한 고소․고발, 매년 급증 관리자 10-19 5342
145 [2012년 국정감사] 서울고법 보도자료 관리자 10-19 5285
 
 
 1  2  3  4  5  6  
and or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332호 TEL : 02-784-3285 / FAX : 02-788-0328
익산사무소  전북 익산시 남중동 1가 31-21 2층  TEL : 063-851-8888 / FAX : 063-851-8886 / E-mail : LCS1747@naver.com